정보나눔터

  • 주요 공지사항
  • 성공수속사례
  • 질문과 답변
  • 미국변호사 칼럼방
  • 현지뉴스
  • 1:1 상담신청
  • 출장상담 신청
  • 세미나 안내
  • 대양 블로그
  • 대양 언론뉴스
 
 
관리자 2024-03-05 50
[캐나다] 캐나다 시민권 취득 열기 식었다

5~9년 체류 신규 이민자 귀화율 45%대로 뚝

“귀화 문턱 낮아졌지만··· 실효성 의문 많아

 

캐나다 시민권을 취득하는 신규 영주권자의 비율이 최근 25년 동안 크게 감소했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캐나다 통계청과 이민국은 지난 1991년부터 2021년까지의 인구 조사 데이터를 기반으로 캐나다에 5~9년 동안 체류한 신규 이민자들의 시민권 취득율 추세를 조사했다.

 

29일 발표된 자료에 따르면, 신규 영주권자의 귀화율은 1996 75.4%에서 2021 45.7%로 그 비율이 급격히 떨어졌다. 시민권 신청이 가장 크게 감소한 시기는 2016년에서 2021년 사이로, 최근 몇 년 동안 그 추세가 더욱 뚜렷해진 모습이다.

 

이 기간 집계된 감소율 중 약 40%는 코로나19 팬데믹 제한과 관련이 큰 것으로 파악됐다. 그러나 팬데믹 여파를 감안하더라도 시민권 취득율은 1996년 이후 5년 동안의 집계치보다 2016년부터 5년간의 집계치에서 더 빠른 속도로 감소했다는 지적이다.

 

1996~2021년 신규 이민자들의 시민권 취득 감소 추세는 낮은 교육 수준과 가계 소득, 부족한 언어(영어/프랑스어) 능력을 가진 이민자들 사이에서 더 큰 것으로 드러났다. 또한 이러한 추세는 미국, 서유럽 및 남유럽보다 동아시아, 동남아시아 및 서아시아에서 온 신규 이민자들 사이에서 더욱 두드러졌다.

 

특히 한국이 포함된 동아시아의 경우는 같은 기간 시민권 취득율이 58%나 떨어져 가장 큰 폭의 감소율을 나타냈다. 동아시아 국적 이민자의 귀화율은 1996 82.9%로 높았으나, 2021년엔 24.9%로 반토막이 났다.

 

* 기사 자세히 보기 Click




댓글남기기  
    
 
 
6302 [미국] 5월 문호 ‘가족이민 승인일 수개월씩 진전, 취업이민 제자리’ 관리자 2024-04-15 154
6301 [미국] 킹달러에 유학생·주재원 ‘한숨’…여행객은 ‘환호’ 관리자 2024-04-15 41
6300 [미국] 미국 유학, 연수, 취업 비자 취득한 한국인 지난해 7만명대로 회복 관리자 2024-04-08 185
6299 [캐나다] 캐나다 이민 신청비 4월 말부터 인상된다 관리자 2024-04-04 75
6298 [미국] “한국인 전용 취업비자 성사시키자” 관리자 2024-04-04 80
6297 [미국] 고용, 왜 이리 강한가 봤더니…이민자 덕 관리자 2024-03-14 309
6296 [미국] 4월 문호 ‘취업이민 대부분 큰 폭 진전, 가족이민 거의 제자리’ 관리자 2024-03-14 109
6295 [캐나다] ‘인종차별 금지법’ 올봄 입법··· BC인의 생각은? 관리자 2024-03-11 61
6294 [캐나다] 한국 정부, 재외동포 지원·네트워크 강화 관리자 2024-03-11 40
>> [캐나다] 캐나다 시민권 취득 열기 식었다 관리자 2024-03-05 51
6292 [캐나다] BC주 학생비자 州 증명서 발급 시작 관리자 2024-03-05 30
6291 [미국] 질주 중인 미 경제… 이민자 유입 효과 관리자 2024-03-05 30
6290 [미국] 작년 추방된 한인 불체자 54명…이민법 체포건 두배 급증 관리자 2024-03-05 31
6289 [미국] 바이든 ‘연 200만 불법입국, 국경통제실패’ vs 트럼프 ‘말로는 100만 추방, 실제론 50만’ 관리자 2024-03-05 33
6288 [캐나다] 밴쿠버 -인천, 한국 저가항공사 취항 절실 관리자 2024-02-23 107
6287 [캐나다] 이민자 덕분에 젊어지는 캐나다 관리자 2024-02-23 49
6286 [미국] "트럼프 재집권하면 '미 역사상 최대 규모' 이민자 추방 계획" 관리자 2024-02-23 59
6285 [미국] 한국, 미국비자 거부율 ‘공화당 보다 민주당 행정부에서 더 높다’ 관리자 2024-02-21 86
6284 [미국] “美 이민 1.5세대 이상 37%만 ‘나는 한국인이다’ 인식” 관리자 2024-02-16 65
6283 [미국] 미국 입국 거부 2배 늘었다 관리자 2024-02-16 69
6282 [미국] 우편투표 시작됐다 한인 2천여명 완료 관리자 2024-02-16 59
6281 [캐나다] 이민 | 작년 새 한인 영주권자 총 5205명 관리자 2024-02-13 55
6280 [캐나다] 작년 캐나다 영주권자 47만 명··· ‘목표치 달성’ 관리자 2024-02-13 66
6279 [캐나다] 캐나다, 외국인 주택구매 제한 2026년까지 연장 관리자 2024-02-07 48
6278 [캐나다] 이민 | 한인 이민자 왜 다시 캐나다를 떠나는가? 관리자 2024-02-07 61
6277 [캐나다] 캐나다 생활고에 역이민 늘어난다 관리자 2024-02-05 126
6276 [미국] “국적이탈 못한 2세들, 졸지에 병역기피자 될 판” 관리자 2024-02-05 56
6275 [미국] 4월부터 이민 수수료 줄줄이 인상 관리자 2024-02-05 62
6274 [미국] 음주운전 이민자 추방…이민개정안 하원 통과 관리자 2024-02-05 54
6273 [미국] 이민 수수료 4월에 대폭 오른다 관리자 2024-02-02 94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