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나눔터

  • 주요 공지사항
  • 성공수속사례
  • 질문과 답변
  • 미국변호사 칼럼방
  • 현지뉴스
  • 1:1 상담신청
  • 출장상담 신청
  • 세미나 안내
  • 대양 블로그
  • 대양 언론뉴스
 
 
관리자 2024-03-11 39
[캐나다] 한국 정부, 재외동포 지원·네트워크 강화

재외동포청 2024 주요 업무 추진계획··· 편리한 민원서비스 제공

외국 교과서 내 한국 발전상 수록 추진··· 위난 피해 동포 지원

 

한국 정부가 재외동포의 정체성 함양과 거주국에서의 지위 향상을 위해 지원을 확대할 방침이다.

 

재외동포청(청장 이기철) 7일 정부서울청사 별관에서 2024년 주요 업무 추진계획을 발표했다. 

 

지난해 6월 출범한 재외동포청은 약 200회에 걸친 국내외 간담회 참석과 민생현장 방문, 국내외 전문가 면담을 통해, 향후 5년간 추진될 범정부 차원의 재외동포정책 기본계획을 수립했고, 지난 1월 외교부 장관 주재 재외동포 정책위원회 회의에서 확정했다.

 

재외동포청 출범 후 과거와 달라진 재외동포 정책 기본계획의 큰 방향은일회성 행사 중심의 재외동포 사업이 아닌 재외동포에 근본적인 이익을 주며 파급효과가 큰 사업 중심으로 정책을 추진하고, ▲민생과 현장 중심에 느낄 수 있는 정책을 추진하고 국내 중소기업의 해외 진출과 청년 일자리 창출에 도움을 주는 사업에 역점을 두며, ▲국가적 동반자이자 자산인 전 세계 700만 재외동포들과 함께 국가와 동포사회의 동반성장을 추구하는 것이다.

 

그리고 올해의 역점 과제로는재외동포의 정체성 함양 및 거주국 내 지위 향상 지원, ▲국격에 걸맞은 재외동포 보호·지원, ▲글로벌 한인 네트워크 강화를 위한 각 분야별 네트워크 연결, ▲획기적인 민원 서비스 제공 등이 꼽혔다.

 

* 기사 자세히 보기 Click




댓글남기기  
    
 
 
6302 [미국] 5월 문호 ‘가족이민 승인일 수개월씩 진전, 취업이민 제자리’ 관리자 2024-04-15 154
6301 [미국] 킹달러에 유학생·주재원 ‘한숨’…여행객은 ‘환호’ 관리자 2024-04-15 41
6300 [미국] 미국 유학, 연수, 취업 비자 취득한 한국인 지난해 7만명대로 회복 관리자 2024-04-08 185
6299 [캐나다] 캐나다 이민 신청비 4월 말부터 인상된다 관리자 2024-04-04 75
6298 [미국] “한국인 전용 취업비자 성사시키자” 관리자 2024-04-04 80
6297 [미국] 고용, 왜 이리 강한가 봤더니…이민자 덕 관리자 2024-03-14 309
6296 [미국] 4월 문호 ‘취업이민 대부분 큰 폭 진전, 가족이민 거의 제자리’ 관리자 2024-03-14 108
6295 [캐나다] ‘인종차별 금지법’ 올봄 입법··· BC인의 생각은? 관리자 2024-03-11 61
>> [캐나다] 한국 정부, 재외동포 지원·네트워크 강화 관리자 2024-03-11 40
6293 [캐나다] 캐나다 시민권 취득 열기 식었다 관리자 2024-03-05 50
6292 [캐나다] BC주 학생비자 州 증명서 발급 시작 관리자 2024-03-05 30
6291 [미국] 질주 중인 미 경제… 이민자 유입 효과 관리자 2024-03-05 30
6290 [미국] 작년 추방된 한인 불체자 54명…이민법 체포건 두배 급증 관리자 2024-03-05 31
6289 [미국] 바이든 ‘연 200만 불법입국, 국경통제실패’ vs 트럼프 ‘말로는 100만 추방, 실제론 50만’ 관리자 2024-03-05 33
6288 [캐나다] 밴쿠버 -인천, 한국 저가항공사 취항 절실 관리자 2024-02-23 107
6287 [캐나다] 이민자 덕분에 젊어지는 캐나다 관리자 2024-02-23 49
6286 [미국] "트럼프 재집권하면 '미 역사상 최대 규모' 이민자 추방 계획" 관리자 2024-02-23 59
6285 [미국] 한국, 미국비자 거부율 ‘공화당 보다 민주당 행정부에서 더 높다’ 관리자 2024-02-21 86
6284 [미국] “美 이민 1.5세대 이상 37%만 ‘나는 한국인이다’ 인식” 관리자 2024-02-16 65
6283 [미국] 미국 입국 거부 2배 늘었다 관리자 2024-02-16 69
6282 [미국] 우편투표 시작됐다 한인 2천여명 완료 관리자 2024-02-16 59
6281 [캐나다] 이민 | 작년 새 한인 영주권자 총 5205명 관리자 2024-02-13 55
6280 [캐나다] 작년 캐나다 영주권자 47만 명··· ‘목표치 달성’ 관리자 2024-02-13 66
6279 [캐나다] 캐나다, 외국인 주택구매 제한 2026년까지 연장 관리자 2024-02-07 48
6278 [캐나다] 이민 | 한인 이민자 왜 다시 캐나다를 떠나는가? 관리자 2024-02-07 61
6277 [캐나다] 캐나다 생활고에 역이민 늘어난다 관리자 2024-02-05 126
6276 [미국] “국적이탈 못한 2세들, 졸지에 병역기피자 될 판” 관리자 2024-02-05 56
6275 [미국] 4월부터 이민 수수료 줄줄이 인상 관리자 2024-02-05 62
6274 [미국] 음주운전 이민자 추방…이민개정안 하원 통과 관리자 2024-02-05 54
6273 [미국] 이민 수수료 4월에 대폭 오른다 관리자 2024-02-02 94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