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나눔터

  • 주요 공지사항
  • 성공수속사례
  • 질문과 답변
  • 미국변호사 칼럼방
  • 현지뉴스
  • 1:1 상담신청
  • 출장상담 신청
  • 세미나 안내
  • 대양 블로그
  • 대양 언론뉴스
 
 
관리자 2022-07-27 79
[캐나다] BC주, 신규 이민자 영어 문해력 강화 나선다

성인 문해력 교육 프로그램에 340만 달러 투자

BC주민 비롯 이민자, 취업비자 소지자 등 대상

 

BC주민들의 문해력 향상을 돕기 위한 교육 프로그램이 올 가을부터 확대 운영된다.

 

BC선진교육기술훈련부는 25 BC주민과 신규 이민자, 취업비자 소지자, 난민 신청인 등을 대상으로 운영되는커뮤니티 성인 문해력 교육 프로그램(Community Adult Literacy Program; CALP)’에 연간 340만 달러 예산을 투자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지난 2001년 신설된 CALP은 기존 주민들과 더불어 BC주에 처음 오는 뉴커머(newcomer)에게 무료 영어 수업과 읽기, 쓰기, 수리, 디지털 기술 교육을 제공하는 학습 지원 프로그램이다. 지난 2020-21, 3200여 명의 주민들이 CALP 프로그램을 통해 무료 교육의 기회를 얻었다.

 

BC정부는 이번 예산을 올해와 내년에 걸쳐 주 전역 128개 지역 사회의 66개 비영리 단체에 각각 배정한다는 방침이다. 이를 통해 학교 및 단체에서 제공하는 총 97개 프로그램이 지원을 받게 된다.

 

CALP에는 수준별로 문해력 교육을 지원하는 일대일 개인 지도와 소그룹 강의가 포함된다. 수업은 훈련된 자원봉사자들이 제공하고, 기본적인 문해력과 수리력, 생활 기술, 취업 준비 등에 초점을 맞춰 진행된다.

 

정부는 이 프로그램을 수강한 BC주민들이 필수 영어 실력을 연마해 교육이나 취업의 문턱을 보다 쉽게 넘어설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 기사 자세히 보기 Click




댓글남기기  
    
 
 
6025 [캐나다] 이민 | 5월 누계 새 시민권 취득 한인 수는? 관리자 2022-08-10 55
6024 [미국] 이민 신청 적체서류 860만 건 관리자 2022-08-09 56
6023 [캐나다] 캐나다 이민 영어시험 종류 추가된다 관리자 2022-08-04 70
6022 [미국] 부에나 팍 한인복지센터, “시민권 신청 무료로 도와드려요” 관리자 2022-08-03 66
6021 [캐나다] 비대면 수강 졸업생 ‘이민 기회’ 높아진다 관리자 2022-08-01 74
>> [캐나다] BC주, 신규 이민자 영어 문해력 강화 나선다 관리자 2022-07-27 80
6019 [캐나다] 치솟는 원·달러 환율 언제까지 오르나 관리자 2022-07-20 85
6018 [미국] 8월 문호 ‘취업 비숙련직 승인일 동결, 가족 접수일 5주~석달 진전’ 관리자 2022-07-18 82
6017 [캐나다] 급행이민 통로 뚫렸다 관리자 2022-07-08 114
6016 [캐나다] 이민 | 4월 누계 새 한인 영주권자 2370명 관리자 2022-07-08 147
6015 [미국] 조태용 주미대사 ‘선천적 복수국적 동포들 바라는 대로 개선’ 관리자 2022-06-30 111
6014 [캐나다] ‘졸업 후 이민’ PGWP 연장 대상 확대 관리자 2022-06-28 93
6013 [캐나다] 캐나다 노동력 부족, 이민자가 채웠다 관리자 2022-06-24 127
6012 [미국] 7월 문호 ‘취업 비숙련직 승인일 동결, 가족 접수일 수주씩 진전’ 관리자 2022-06-20 112
6011 [미국] 미국 방문자들 12일부터 음성확인서 없어진다 관리자 2022-06-13 122
6010 [캐나다] '슈퍼비자' 부모 체류 기간 연장된다 관리자 2022-06-09 109
6009 [캐나다] 캐나다 영주권 시민권 신청시 한인 범죄수사경력회보서로 제출해야 관리자 2022-06-03 151
6008 [미국] 송금 받는 유학생들 울상, 모국 방문자들 ‘여유’ 관리자 2022-05-27 118
6007 [미국] 취업 영주권 1·2순위 급행 처리 재개 관리자 2022-05-27 116
6006 [미국] 가주·전국 한인 유학생 수 회복세 더뎌 관리자 2022-05-25 99
6005 [미국] 열리지 않는 국경…'코로나 추방' 유지에 이민자들 "희망없다" 관리자 2022-05-24 80
6004 [캐나다] 캐나다 시민권·영주권자 백신접종 완료 안하면 출국금지 관리자 2022-05-23 68
6003 [미국] 취업이민 비숙련직 새 컷오프 2년 후퇴 관리자 2022-05-18 81
6002 [미국] 포르투갈로 이주하는 CA 주민들 크게 늘어나 관리자 2022-05-18 62
6001 [미국] 이민국, 심사소요 기간 확인절차 개선 및 적체서류 심사기간 단축 계획안 발표 관리자 2022-05-11 107
6000 [캐나다] BC주, 난민·신규이민자 정착 서비스 확대 관리자 2022-05-04 77
5999 [캐나다] BC주 제도적 인종주의 뿌리 뽑는다 관리자 2022-05-03 86
5998 [캐나다] 캐나다 경제 한달 새 급성장 이뤘다 관리자 2022-05-02 95
5997 [캐나다] 고령화 덮친 캐나다, 구인난 시대 온다 관리자 2022-04-29 80
5996 [캐나다] 올해 PGWP 만료 졸업생, 취업비자 추가 부여 관리자 2022-04-26 81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