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나눔터

  • 주요 공지사항
  • 성공수속사례
  • 질문과 답변
  • 미국변호사 칼럼방
  • 현지뉴스
  • 1:1 상담신청
  • 출장상담 신청
  • 세미나 안내
  • 대양 블로그
  • 대양 언론뉴스
 
 
관리자 2021-12-29 48
[캐나다] 加 신규 이민자 평균 연소득 매년 오른다

통계청, 신규 이민자 19년도 연소득 3만2000달러
경제이민 카테고리 이민자는 캐나다 태생보다 높아 


캐나다 신규 이민자들의 평균 연소득이 매년 증가하고 있다는 통계 결과가 나왔다. 

연방 통계청이 최근 발표한 ‘이민자 소득 통계 보고서'에 따르면 2018년에 영주권자가 된 이민자들의 2019년도 평균 임금은 3만1900달러로, 1981년 집계 이래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전 신규 이민자 소득 최고치는 2018년도의 3만600달러였으나, 불과 1년 만에 평균 연소득이 4.2% 늘어나면서 기록을 넘어섰다. 

이번 통계치는 캐나다에 입국한 신규 이민자(영주권자)들의 1년치 중간 임금을 측정한 결과로, 매년 신규 이민자들의 소득 수준이 꾸준히 상승하고 있음을 나타낸다. 

보고서에 따르면 이민자들에 비해 캐나다 태생 근로자의 평균 연소득은 3만8800달러로, 더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수치로는 여전히 이민자들의 연소득이 18% 가까이 낮았다. 

하지만 경제에 기여할 수 있는 능력을 기준으로 선발되는 경제이민 카테고리를 통해 영주권을 취득한 이민자들의 경우에는 캐나다 태생보다 중위 임금이 더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2018년에 입국한 경제이민 이민자들은 1년 후 평균 급여가 4만3600달러로 같은 해 캐나다 평균 임금(3만8800달러)보다 12% 이상 높았다. 

이는 전문 경력이 있는 이민자들이 캐나다 노동시장에 바로 적응할 준비와 자격을 갖추고 있기 때문에 이러한 요인들이 임금에 영향을 미친 것으로 파악된다. 




댓글남기기  
    
 
 
5946 [미국] 구인난 미국, 비자 늘려 과학인재 등에 문호 개방   관리자 2022-01-25 11
5945 [미국] 미국 외국인재 영입위해 J-1 비자 등 취업기간 2배 늘렸다   관리자 2022-01-25 8
5944 [미국] 2월 문호 ‘취업이민 계속 오픈, 가족이민 제자리’ 관리자 2022-01-18 27
5943 [미국] 미국이민 119주년 맞은 한인들의 현주소 ‘이민 위축, 파워 강화’ 관리자 2022-01-17 23
5942 [미국] 美상의 "이민 2배 더 받으면 인플레·일손부족 해결 가능" 관리자 2022-01-13 36
5941 [미국] 미국 이민제한과 팬더믹 여파로 이민자 급감, 인력난 악화 관리자 2022-01-11 43
5940 [미국] 11월 퇴직자 450만명으로 역대 최다 관리자 2022-01-06 53
5939 [미국] 자가격리 5일, 무증상 감염자만? 관리자 2021-12-30 46
>> [캐나다] 加 신규 이민자 평균 연소득 매년 오른다 관리자 2021-12-29 49
5937 [미국] 비자 심사 인터뷰 면제 연장 관리자 2021-12-29 60
5936 [미국] 미국, 유학 등 비이민 비자심사 때 인터뷰 면제 연장 관리자 2021-12-24 68
5935 [캐나다] 캐나다, 코로나 사태 속에서도 신규 이민자 대폭 늘어 관리자 2021-12-22 41
5934 [캐나다] 캐나다 11월 영주권 취득자 5만 명 육박 관리자 2021-12-22 46
5933 [미국] 가족이민 4개월째 제자리 취업이민 ‘오픈’ 대조적 관리자 2021-12-21 35
5932 [미국] 美, 최악 구인난에 임시 취업비자 2만명 확대 관리자 2021-12-21 51
5931 [캐나다] 캐나다 단기 여행 입국 규제 재강화 관리자 2021-12-20 43
5930 [미국] 격리면제서 발급 중단 연장 관리자 2021-12-20 25
5929 [미국] 전문직 비자 개혁 딜레마 빠진 바이든, 보유자 임금인상 검토 관리자 2021-12-20 35
5928 [미국] 새해 1월 문호 ‘취업이민 대부분 오픈, 가족이민 거의 동결’ 관리자 2021-12-20 24
5927 [미국] 미국내 서류미비자 650만명 워크퍼밋 제공안도 거부당했다 관리자 2021-12-20 18
5926 [미국] 국무부 이민비자 인터뷰 전격 면제 관리자 2021-12-15 61
5925 [미국] 뉴욕시, 비시민권자 80만명에게 투표권 준다 관리자 2021-12-13 53
5924 [미국] 바이든, 트럼프 이민 정책 폐기 못해 관리자 2021-12-13 70
5923 [미국] 한인 영주권 취득 16년래 최저기록 관리자 2021-12-07 62
5922 [미국] 트럼프 이민정책 부활에 미·멕시코 국경 이민자들 절망 관리자 2021-12-06 63
5921 [캐나다] 변이확산에 격리면제 중단 우려 관리자 2021-11-30 61
5920 [미국] 한인 취업영주권 5년래 최저 관리자 2021-11-30 49
5919 [캐나다] 이민심사 적체 여전 관리자 2021-11-25 78
5918 [미국] 영주권 취득 사기결혼 재판 회부 관리자 2021-11-24 111
5917 [캐나다] 계속되는 홍콩 엑소더스…캐나다 유학 떠나는 홍콩인 2.5배 늘었다 관리자 2021-11-22 63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