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나눔터

  • 주요 공지사항
  • 성공수속사례
  • 질문과 답변
  • 미국변호사 칼럼방
  • 현지뉴스
  • 1:1 상담신청
  • 출장상담 신청
  • 세미나 안내
  • 대양 블로그
  • 대양 언론뉴스
 
 
관리자 2021-09-30 47
[미국] 워싱턴 임시예산 처리후 국가부채한도 해결, 인프라 표결 연기

연속으로 데드라인에 내몰리고 있는 워싱턴 정치권이 임시예산부터 처리해 정부셧다운을 피한후 국가 부채한도를 해결하고 바이든 인프라 법안에 대한 표결은 10월로 넘길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집권여당인 민주당의 최고 지도부는 동시 처리를 밀어부쳐 왔으나 여의치 않자 하나 하나씩 분리처리 해 정부기관 폐쇄와 국가부도사태를 피하는 방법을 구사하고 당내 결집을 위한 두가지 인프라 법안을 세부조율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워싱턴 정치권은 하루 이틀 사이에 임시예산이라도 마련하지 못하면 10월 1일 새벽 0시 1분부터 연방 정부 셧다운에 들어가고 10월 18일까지 국가부채한도에 대한 조치를 취하지 않으면 사상 초유의 국가 부도 사태에 빠질 수 있는 연속 데드라인에 직면하고 있다

여기에 1조 2000억달러를 투자하려는 초당적인 인프라 투자 법안을 하원에서도 가결해 최종 승인해야 하고 3조 5000억달러 규모의 사회정책 법안은 민주당내에서 총규모와 세부안을 조율해 확정해야 한다

백악관과 연방상하원을 동시 장악하고 있는 민주당의 최고 지도부는 이 네가지 사안을 한꺼번에 처리하 려 시도했다가 여의치 않아 분리처리, 일부 시간두기 전략으로 바꾸고 있다

민주당은 우선 12월 3일까지 쓸수 있는 임시예산안에 국가부채한도 동결안까지 부착시켜 처리하려다 상원에서 공화당의 장벽에 부딪혀 분리처리로 방향을 틀었다

민주당은 상원에서 단독법안으로 임시예산안을 표결처리하고 30일까지는 하원에서도 최종 승인함으로 써 10월 1일 새벽 0시 1분 부터의 연방정부 셧다운은 피해갈 것으로 예고하고 있다

민주당의 척 슈머 상원대표는 12월 3일까지 쓸수 있는 임시예산안을 처리하겠다고 밝혔고 낸시 펠로시 하원의장은 연방예산이 결코 마르게 내버려 두지는 않을 것이라며 연방정부 폐쇄는 없을 것으로 강조해 왔다 


* 기사 자세히 보기 - Click 




댓글남기기  
    
 
 
5897 [캐나다] 무비자입국 다음달 허용되나   관리자 2021-10-26 67
5896 [미국] 미, 백신접종 마쳐야 외국인 입국 허용… 18세 미만은 예외   관리자 2021-10-26 29
5895 [미국] 11월 문호 ‘취업이민 대부분 오픈, 가족이민 거의 제자리’   관리자 2021-10-26 14
5894 [캐나다] 포드는 반이민주의? 관리자 2021-10-21 20
5893 [캐나다] 비자발급 지연에 교민 원성높아 관리자 2021-10-21 30
5892 [미국] 백신접종완료자 11월 8일부터 육해공 통한 미국방문 동시 허용 관리자 2021-10-19 39
5891 [미국] 이민적체로 올해 영주권 쿼터 20만개 이상 날아갔다 관리자 2021-10-13 46
5890 [미국] 1만5천개 별도 쿼타 관리자 2021-10-05 59
5889 [미국] “불체자 구제안 포함시켜라” 관리자 2021-10-05 46
5888 [미국] 전과없고 1년이상 거주해온 서류미비자 추방안된다 관리자 2021-10-04 54
>> [미국] 워싱턴 임시예산 처리후 국가부채한도 해결, 인프라 표결 연기 관리자 2021-09-30 48
5886 [미국] 민주, 불체자 벌금내면 미국내 영주권 허용하는 플랜 B 공식 제시 관리자 2021-09-30 46
5885 [캐나다] 캐나다, 국경 개방 후에도 입국률 고전 관리자 2021-09-29 31
5884 [미국] 한국인 전문직 전용 미국 취업비자 본격 재추진 관리자 2021-09-29 63
5883 [미국] 가주 이민자 보호 강화 나선다 관리자 2021-09-28 28
5882 [미국] 이민서류와 동시에 SSN(소설시큐리티 번호) 신청 관리자 2021-09-28 38
5881 [미국] 바이든 새 DACA 정책 시행한다 ‘신규신청도 재개 위한 절차’ 관리자 2021-09-28 42
5880 [캐나다] 캐나다 ‘부모초청 이민 신청’ 추첨 돌입 관리자 2021-09-27 43
5879 [미국] 불체자 8백만명 발 묶였다 관리자 2021-09-27 43
5878 [미국] 바이든 두가지 인프라 법안 ‘총규모, 증세폭, 이민법 등 중대분수령’ 관리자 2021-09-27 33
5877 [미국] 미국 입국, 백신 접종 필수 관리자 2021-09-23 31
5876 [미국] 이민자 800만 구제 대안 ‘245i 조항 부활, 기준일 변경’ 추진 관리자 2021-09-23 103
5875 [미국] 이민자 800만 구제안 급제동 ‘민주독자안에서 제외 판정’ 관리자 2021-09-23 62
5874 [미국] 아이티인들, 계속 미국으로 쏟아져 들어와 관리자 2021-09-23 46
5873 [미국] 영주권 신청자들 백신접종 증명해야 관리자 2021-09-16 128
5872 [미국] 10월 문호 ‘취업이민 대부분 오픈, 가족이민 거의 제자리’ 관리자 2021-09-16 46
5871 [캐나다] 캐나다 고용시장, 팬데믹 이전 수준 ‘눈앞’ 관리자 2021-09-15 76
5870 [미국] ICE, 불법체류자 채용 및 은닉 단속 강화 관리자 2021-09-15 38
5869 [미국] 미중 갈등에 중국 유학생들 비자 무더기 취소 관리자 2021-09-15 64
5868 [미국] 불체자 구제안 연방예산안 포함되나 관리자 2021-09-14 50
1  2  3  4  5  6  7  8  9  10